NEWS 

ADRF 소식

국내소식희망드림 9기 1차 오프라인 캠페인 우수동아리 인터뷰: 기부천사팀편

희망드림 9기 1차 캠페인 활동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활동과 오프라인 활동으로 나누어 진행하였습니다. 오프라인 캠페인 주제는 ‘몽골 다르이히 희망교실의 열악한 화장실 환경 개선 프로젝트’를 주제로 진행되었습니다. 코로나19라는 제한된 환경에도 불구하고 희망드림 오프라인 캠페인 활동을 최선을 다해 마무리 해 준 동아리가 있습니다. 바로 희망드림 9기 1차 오프라인 캠페인 후기 작성 우수 동아리로 선정된 고등 기부천사팀과 국제반팀입니다.


희망드림9기 1차 오프라인 캠페인 우수동아리 인터뷰 1편으로 기부천사팀과의 인터뷰 함께 하시죠!


기부천사팀은 8기부터 활동한 것을 알고 있는데 9기에도 다시 지원하게 된 계기가 있을까요?

8기 활동 당시에는 조금 어렵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는데, 작년 한 해 활동해보면서 보람도 많이 느꼈고, 아프리카 아시아의 어려운 환경에 있는 아이들에게 우리가 학생 신분으로 꾸준히 실천할 수 있는 '나눔과 봉사'라는 생각이 들어 다시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오프라인 캠페인 활동의 경우,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작년과는 사뭇 달랐을 듯합니다. 준비에서부터 실행까지 어떤 부분들이 달라졌고, 특히 힘들었던 점은 있었나요?

코로나로 인해 사전 기획 회의때부터 모일 때 마다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을 소독하는 등 개인 위생을 챙겨야하는 것이 가장 큰 변화였습니다. 특히 오프라인 캠페인 활동 시 사람들이 다가오지 않을까봐 많이 걱정했는데 막상 판넬과 포스터를 제작해서 설치하니 생각보다 많은 분이 그냥 지나치시지 않고 애정 어린 관심을 보여주셨습니다.


동아리원들이 느꼈던 어려운 부분에 공감이 갑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프라인 캠페인으로 진행한 이유가 궁금합니다.

저희도 기획 회의를 할 때마다 어떤 방향으로 할지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 온라인으로 캠페인을 할 수도 있으나, SNS를 접하기 어려운 어르신들이나 나이가 어린 친구들은 온라인 매체만으로는 캠페인 활동 주제를 접하기 힘들 수 있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지역 주민 곁으로 찾아가서 ADRF 활동에 대해서 알리고 나눔을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자 하는 마음에 오프라인 캠페인 활동을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개인 위생을 철저히 하고 '생활 속 거리 두기'를 실천한다면 감염에 대한 위험은 충분히 예방할 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아직 오프라인 캠페인 활동을 진행하지 않은 다른 희망드림 동아리에게 오프라인 캠페인 활동 준비 및 진행에 대해 조언을 해준다면 어떤 것이 있을까요?

오프라인 캠페인을 하면서 아쉬웠던 점은 만약 오프라인 캠페인 활동에 대해 사전 홍보를 했다면 더 많은 주민들에게 알릴 수 있었을 것 같습니다. 만약 다른 팀에서 오프라인 캠페인을 준비한다면 일주일 전쯤부터 근처에 사전 홍보 전단지를 붙여두면 캠페인 효과가 더 좋을 것 같습니다.


희망드림 활동과 동시에 캠페인 활동을 준비하고 실행하는 것이 자칫 부담일 수도 있을텐데, 기부천사팀은 이번 희망드림 9기 1차 캠페인 활동을 어떻게 평가할 수 있을까요?

캠페인 활동의 경우 팀원들이 함께해야 하는 것이기에 모임 시간 잡는 것부터 시작해서 여러 가지 신경 쓸 일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캠페인 활동을 준비하면서 아이들을 위해서 우리가 직접 행동하여 도울 수 있는 일들을 함께 논의하고 준비하는 과정은 번역 봉사와는 또 다른 보람을 느꼈습니다. 나 혼자만의 나눔과 봉사 활동이 아니라 지역 주민들과 함께 하는 활동으로 확장할 수 있다는 점에서 활동을 마칠 때 뿌듯한 마음이 더 켜졌습니다. 캠페인을 하면서 봉사의 기쁨을 느끼게 될 뿐 아니라, 지역 주민들과 봉사를 할 수 있다는 면에서 캠페인 활동은 지금처럼 지속적으로 진행되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기부천사팀에게 희망드림 활동은 어떤 의미를 지닌 활동인지 궁금합니다.

저희 팀에게 희망드림 활동이란 ‘나와 세계를 이어주는 끈’입니다. 아프리카 아시아 어린이들에게 동화책을 전달해주기 위해 번역을 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영어 공부를 하게 되어 영어 실력 향상에 도움이 됩니다. 더불어 해외 빈곤 아동의 교육 환경을 개선하는 캠페인 활동을 직접 기획하고 실행해 보면서 자신을 성장시킬 기회였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희망드림 활동은 누군가를 위해 나를 희생한다는 의미의 봉사가 아니라 나를 포함한 모두를 위한 봉사활동이기에 나와 세계를 이어준 끈이라고 생각합니다.


지금까지 ‘희망드림’ 9기 1차 오프라인 캠페인 우수동아리 기부천사팀의 진정성이 느껴지는 인터뷰를 함께 들어보았습니다. 코로나 19 상황으로 인해 다소 제한적으로 활동을 할 수 밖에 없었지만, 주어진 상황 속에서 최선을 다해 뜻깊은 활동을 마무리 한 고등 기부천사팀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